2017 '오늘의 작가상' 최종 후보작 8편 공개

  • 북스조선

    입력 : 2017.07.11 14:22

    사진 제공= 알라딘

    인터넷 서점 알라딘이 독자 투표러 선정된 2017 '오늘의 작가상' 최종 후보작 8편을 공개했다.

    선정된 작품은 가나다 순으로 조남주 '82년생 김지영', 김훈 '공터에서', 정이현 '상냥한 폭력의 시대', 최은영 '쇼코의 미소', 손원평 '아몬드', 황정은 '아무도 아닌', 김영하 '오직 두 사람', 조정래 '풀꽃도 꽃이다' 등 총 8작품이다. 최종 후보작은 본심에 오른 20편의 소설 중 알라딘 독자 투표를 통해 가장 많은 표를 얻은 8작품으로 선정되었다. 투표는 6월 20일부터 30일까지 11일간 진행됐으며, 총 투표 수는 54,097표이다. 

    최종 후보에 오른 8작품 중 1작품이 심사위원단의 심사를 통해 최종 수상작으로 결정된다. 최종 심사는 독립서점 <고요서사> 차경희 대표, 원미선 편집자, 어수웅 기자, 백지은 문학 평론가 및 독자 심사위원 모집 리뷰대회를 통해 선출된 서유경 독자 심사위원이 진행한다. 수상작은 8월 중 민음사 블로그와 알라딘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